정보나눔터

  • 주요 공지사항
  • 성공수속사례
  • 질문과 답변
  • 자주하는 질문
  • 미국변호사 칼럼방
  • 현지뉴스
  • 1:1 상담신청
  • 출장상담 신청
  • 세미나 안내
  • 대양 블로그
  • 대양 동영상
  • 대양 언론뉴스
 
 
관리자 2017-10-10 156
[캐나다] 시민권 신청 5년 중 3년, 시험 대상 18-54세로 축소 11일부터 발효

10월 11일부터 시민권 신청 관련 개정법안이 발효된다.

이미 지난 6월에 개정 시민권 법이 일부 적용됐으며 이번에 적용되는 신청 자격의 주요 내용은 시민권 취득 관련 내용이다.

주요 내용을 보면 이전에 6년 중 4년 캐나다 거주조건이 이번에 5년 중 3년으로 완화됐다. 같은 기간 소득신고를 해야 하는 규정도 5년 중 3년으로 단축된다.

또 6년 중 4년의 조건에 맞춰 시민권 신청 진행 중 183일을 실제 캐나다에 거주해야 한다는 조건도 사라진다.

지난 시민권법에서 영주권 이전에 캐나다에 거주한 기간은 캐나다 체류 기간에 포함되지 않았으나 새로 효력이 발생되는 법에서는 비 영주권 즉 학생이나 취업비자로 체류한 기간을 절반 인정하게 된다. 그러나 그 기간은 최대 365일까지만 인정한다. 즉 2년 이상 비 영주권자 신분으로 체류한 기간은 1년까지만 인정한다는 뜻이다.

자세히보기 - 클릭




댓글남기기  
    
 
 
4038 [미국] 트럼프 새해 ‘가족이민축소, 능력점수제 전환’ 최우선 추진   관리자 2017-12-16 41
4037 [미국] 1월 문호 ‘취업 오픈, 가족 1~6주 진전’   관리자 2017-12-15 37
4036 [미국] 한인 2명 등 불체자 100여 명 체포 관리자 2017-12-13 39
4035 [미국] 트럼프 ‘뉴욕테러로 체인이민, 추첨영주권 폐지하겠다’ 관리자 2017-12-13 25
4034 [캐나다] 성인 63%, '헬조선'에 공감…과반 "이민 생각해봤다" 관리자 2017-12-07 51
4033 [미국] 트럼프 ‘민주때문에 연방폐쇄 가능성’ 이민빅딜 불투명 관리자 2017-12-07 40
4032 [미국] 맥코넬 ‘연방예산부터 처리하고 DACA 해결’ 관리자 2017-12-05 36
4031 [미국] 트럼프 vs 의회지도부, 7일 회동 연말 빅딜 재시도한다 관리자 2017-12-05 55
4030 [미국] DACA 법안 통과 가능성 커져 관리자 2017-12-02 100
4029 [미국] ICE 전국 식품 서비스 업계 집중 일터 단속 관리자 2017-12-02 81
4028 [미국] 민주 백악관 회동 전격 취소, 트럼프와 빅딜 일단 무산 관리자 2017-11-29 77
4027 [캐나다] 탈북자들 무더기 추방 위기 직면 관리자 2017-11-28 74
4026 [미국] 더빈,그래험 상원의원 ‘드림법안+예산안12월처리’ 추진 관리자 2017-11-28 63
4025 [캐나다] 장애인 이민 높은 장벽 무너질까 관리자 2017-11-24 89
4024 [미국] 트럼프 vs 의회지도부 연방예산, DACA 28일 담판 관리자 2017-11-24 63
4023 [미국] 미 정부, ‘무더기 입국거부’ 진상조사 관리자 2017-11-23 134
4022 [미국] 트럼프 시대 이민자들 ‘최악의 추수감사절’ 관리자 2017-11-23 90
4021 [미국] 공항서 한국인 85명 무더기 입국 거부 관리자 2017-11-22 172
4020 [미국] 트럼프 ‘취업말고 떠나라’ 가혹한 반이민정책 관리자 2017-11-22 103
4019 [미국] 한국, 미국비자거부율 9%, 2년연속 한자리수 관리자 2017-11-21 101
4018 [미국] 트럼프 불법이민단속 동참 지역경찰 집중 자금지원 관리자 2017-11-21 57
4017 [미국] DACA 해결책 놓고 본격 협상 전개, 아직 진통 관리자 2017-11-20 62
4016 [미국] 美 클리블랜드 연은 총재 '이민 늘려야'…트럼프 反이민 비판 관리자 2017-11-17 105
4015 [캐나다] P.E.I “이민자 환영합니다” 관리자 2017-11-16 150
4014 [캐나다] IT 인력 초고속 유치 프로그램 ‘인기몰이’ 관리자 2017-11-14 144
4013 [미국] 민주 드림법안과 예산안 연계투쟁 돌입, 올연말 성사 기대 관리자 2017-11-14 71
4012 [미국] 12월 문호 ‘취업 전면 오픈, 가족 1~5주 진전’ 관리자 2017-11-14 80
4011 [미국] 트럼프 ‘추방과 단속 가속화’ 끝없는 반이민정책 관리자 2017-11-13 72
4010 [미국] 공화하원의원 20여명, 드리머 보호법안 조속 성사 촉구 관리자 2017-11-13 58
4009 [캐나다] 3년내 이민자 17만명이 토론토에 관리자 2017-11-08 145
1  2  3  4  5  6  7  8  9  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