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보나눔터

  • 주요 공지사항
  • 성공수속사례
  • 질문과 답변
  • 캐나다 현지 리포팅
  • 해외취업 정보 게시판
  • 자주하는 질문
  • 미국변호사 칼럼방
  • 현지뉴스
  • 1:1 상담신청
  • 출장상담 신청
  • 세미나 안내
  • 대양 블로그
  • 대양 동영상
  • 대양 언론뉴스
 
 
관리자 2018-05-16 344
[미국] 부모·자녀의 정부보조도 영주권 취득 ‘걸림돌’

 
▶ 메디케이드·푸드 스탬프 등 비현금 혜택 해당

▶ 향후 정부보조 받을 가능성 있어도 악영향


트럼프 행정부가 ‘공적부조 혜택’(non-cash public benefit)을 받은 이민자에게 영주권 발급을 제한하는 사상 초유의 합법이민 규제안 시행을 예고(본보 3월 29일자 보도)하고 있어 영주권 신청을 앞둔 이민자들이 우려가 커지고 있다. 지난 3월 초안이 공개돼 이민자들을 경악시킨 새 규제안은 최종시행이 확정되지 않았으나, 연내 시행이 가능할 것으로 예상되고 있어 이민자들의 각별한 주의가 요구된다. 공적부조 수혜 이민자의 영주권 신청을 제한하는 이 규제안의 구체적인 내용을 일문일답으로 알아봤다. .


자세히보기 - Click




댓글남기기  
    
 
 
4726 [미국] 이민법원 추방소송 9000건 무더기 기각   관리자 2018-10-22 25
4725 [미국] 이민국, I-751 수령증 재발급   관리자 2018-10-22 19
4724 [미국] H-1B 고용주 사전 등록 다시 추진   관리자 2018-10-22 27
4723 [미국] "학생(F-1) 비자에 체류 기한 명시해야"   관리자 2018-10-22 20
4722 [미국] “DACA 유지에 총영사관 차원 적극 나서야” 관리자 2018-10-19 41
4721 [미국] 한인 취업이민 노동허가서 승인 10.7% 또 감소 관리자 2018-10-19 39
4720 [미국] 영주권 신체검사 서류, 60일 이내 의사 서명 필요 관리자 2018-10-18 40
4719 [캐나다] 연말까지 EE 카테고리 이민자 증가할 듯 관리자 2018-10-17 52
4718 [미국] "추방 막아주겠다" 사기…트럼프 취임후 30배 급증 관리자 2018-10-17 31
4717 [미국] 트럼프 무차별 이민단속, 막대한 예산낭비, 전용사태 관리자 2018-10-17 33
4716 [미국] 불법체류 부모에서 한해 29만명 태어나 ‘앵커 베이비’ 논란 관리자 2018-10-17 31
4715 [미국] 트럼프 행정부, '무관용 정책' 다시 추진한다 관리자 2018-10-16 25
4714 [미국] 트럼프 ‘메리트 능력제 단일 이민제도 개혁’ 추진 관리자 2018-10-16 40
4713 [미국] 새 회계연도 들어서도 우선일자 제자리 걸음 관리자 2018-10-15 44
4712 [미국] 영주권 취득제한, 향후 복지수혜 가능성 중요 관리자 2018-10-12 35
4711 [미국] 11월 문호 ‘취업이민 1순위외 오픈, 가족이민 3~5주 진전’ 관리자 2018-10-12 55
4710 [미국] 연방대법원 '반이민' 보수화 우려 관리자 2018-10-11 49
4709 [미국] 미국 영주권 인터뷰 대기 2~3년으로 더 악화됐다 관리자 2018-10-11 82
4708 [캐나다] "영주권보다 낫다" 관리자 2018-10-10 104
4707 [캐나다] 시민권 취득자 수 전년대비 큰 폭 증가 관리자 2018-10-10 52
4706 [미국] 취업비자 단속 H-2B로 확대 관리자 2018-10-10 48
4705 [미국] 메디케이드·푸드스탬프 ‘공적 부조’ 수혜 영주권 제한 빠르면 12월 시행 관리자 2018-10-10 47
4704 [미국] H-1B 수속중인 유학생 OPT 취업자 ‘취업중단하고 대기해야’ 관리자 2018-10-08 51
4703 [미국] 종교이민, 투자이민 영주권 발급 재개 관리자 2018-10-05 75
4702 [미국] 한국인 유학생 계속 감소 관리자 2018-10-05 61
4701 [미국] 이민 신청 수수료 면제 기준 통일 관리자 2018-10-05 65
4700 [미국] 시민권 시험 태블릿 PC로…1일부터, 종이시험 병행 관리자 2018-10-05 59
4699 [캐나다] 한인 캐나다 내 정치사회적 위상 점차 추락 관리자 2018-10-04 67
4698 [미국] 건강보험, 이민자들이 ‘봉’…보험료 비해 혜택 적어 관리자 2018-10-04 48
4697 [미국] 전문직 비자 심사 지연에 유학생 수천 명 실직 위기 관리자 2018-10-04 53
1  2  3  4  5  6  7  8  9  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