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보나눔터

  • 주요 공지사항
  • 성공수속사례
  • 질문과 답변
  • 자주하는 질문
  • 미국변호사 칼럼방
  • 현지뉴스
  • 1:1 상담신청
  • 출장상담 신청
  • 세미나 안내
  • 대양 블로그
  • 대양 동영상
  • 대양 언론뉴스
 
 
관리자 2018-05-08 939
[캐나다] 유학생 급증 대비책 마련해야

 
무제한 입학 허용 후 1년간 20% 증가...50만명 달해 영주권 신청 경쟁 격화-거부 땐 큰 후유증 낳을 우려


연방정부의 소수 인종에 대한 무제한 입학 허용 결정 후 캐나다 유학생이 급증했으며 추후 영주권 신청과 관련 대비가 필요하다는 지적이 제기됐다.

연방정부의 결정 이후 캐나다 유학생 수는 지난해 말 50만명으로 1년 동안 20% 가량 급증했다. 초등학교나 고등학교의 유학생 수도 10년도 안 되는 기간 동안 7만1천명까지 두 배나 증가했다.


자세히보기 - Click




댓글남기기  
    
 
 
5690 [미국] 이민국 영주권 스티커 갱신   관리자 2021-01-18 17
5689 [미국] DACA 6주 만에 3만건 접수…접수 확인에만 6~8주 지연   관리자 2021-01-18 12
5688 [미국] 취업비자 추첨제 폐지 관리자 2021-01-14 21
5687 [미국] 영주권 갱신 업무 지연... 12개월 유효 스티커 제공 관리자 2021-01-14 17
5686 [미국] 보험 없으면 미국 못 들어온다 관리자 2021-01-12 32
5685 [미국] USCIS 록박스 수령 확인 4~6주 지연 관리자 2021-01-12 28
5684 [미국] H-1B 신청자 선정 방식 개정안 최종 확정 관리자 2021-01-11 24
5683 [캐나다] 부모-조부모 초청 스폰서 추첨 완료 관리자 2021-01-11 28
5682 [미국] 영주권·취업비자 제한…트럼프, 3월까지 연장 관리자 2021-01-06 49
5681 [미국] 6개월간 꽁꽁 취업비자 발급 제한 풀리나 관리자 2020-12-31 37
5680 [미국] 코로나 걸리면 이민 못온다 관리자 2020-12-29 35
5679 [미국] 서류미비자 운전면허증 버지니아주도 새해 발급 관리자 2020-12-29 22
5678 [미국] 취업이민 4개월 연속 오픈 ‘순항’ 2021년 1월 영주권 문호 관리자 2020-12-29 21
5677 [미국] 가족이민 3·4순위만 진전…내년 1월 영주권 문호 관리자 2020-12-28 48
5676 [미국] 12월 문호 전달과 동일 ‘취업이민 전면 오픈, 가족이민 전면 동결’ 관리자 2020-12-28 29
5675 [미국] 취업비자 급여인상 DC법원 ‘기각’ 관리자 2020-12-23 36
5674 [미국] 경찰이 차량정보 이민국에 제공 관리자 2020-12-23 26
5673 [미국] 영장없이 법원내 이민자 체포 못한다 관리자 2020-12-22 30
5672 [미국] ‘불체자 인구조사 제외’유보 관리자 2020-12-22 25
5671 [미국] 취업비자 거부율 올해 ‘최악’ 관리자 2020-12-18 46
5670 [미국] DACA 신규 신청 접수 시작 관리자 2020-12-10 57
5669 [미국] '영주권 취득' 더욱 어려워진다 관리자 2020-12-08 93
5668 [미국] 시민권 시험 어려워졌다 관리자 2020-12-07 45
5667 [미국] DACA 신규 신청 재개…연방법원 ‘완전 복원’ 명령 관리자 2020-12-07 48
5666 [미국] 연방법원, H-1B 요건 강화 중단 관리자 2020-12-04 53
5665 [미국] 미국 시민권 시험 어려워졌다 “건국 13개주 중 5개 대시오” 관리자 2020-12-04 34
5664 [미국] 취업비자 잠정 중단한 트럼프 행정명령 폐지 관리자 2020-12-03 57
5663 [미국] 불법 체류자 노동허가 ‘자격박탈’ 관리자 2020-12-02 41
5662 [미국] 시민권 시험 문항수 증가, 12월1일부터 신청자 해당 관리자 2020-12-02 41
5661 [미국] 반이민정책 ‘대못’ 빼기 쉽지 않다 관리자 2020-12-02 39
1  2  3  4  5  6  7  8  9  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