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보나눔터

  • 주요 공지사항
  • 성공수속사례
  • 질문과 답변
  • 미국변호사 칼럼방
  • 현지뉴스
  • 1:1 상담신청
  • 출장상담 신청
  • 세미나 안내
  • 대양 블로그
  • 대양 언론뉴스
 
 
관리자 2021-08-27 117
[미국] 격리면제 신청 접수시 항공권 구입 증명해야

한국 직계가족 방문을 위해 격리면제를 신청할 때 필수적으로 제출해야 하는 서류에 한국행 항공권 구입 증명도 포함됐다.

LA 총영사관은 26일부터 격리면제서 발급에 요구되는 신청 서류의 하나로 신청일로부터 15일 이내에 한국 입국 예정인 항공권을 구입했다는 증명을 추가로 제출해야 한다고 밝혔다.

LA 총영사관에 따르면 격리면제 신청을 위한 항공권은 LA총영사관 관할지(남가주, 네바다주, 애리조나주, 뉴멕시코주) 내 국제공항에서 출발하는 한국행 항공권이어야 한다. 또는 관할지 내 공항에서 국내선 항공기를 이용해 다른 국제공항으로 이동 후 한국행 항공기로 환승하는 경우도 인정된다. 


현재 격리면제서 신청은 ‘영사민원24’를 통해 온라인으로만 가능한데 전자항공권 파일을 첨부하면 된다. 항공권이 첨부되지 않았거나, 신청일 기준 한국 입국 예정일이 15일 이상 남은 항공권 첨부시 격리면제서 신청서가 반려된다고 총영사관 측은 밝혔다. 


* 기사 자세히 보기 - Click




댓글남기기  
    
 
 
5894 [캐나다] 포드는 반이민주의? 관리자 2021-10-21 20
5893 [캐나다] 비자발급 지연에 교민 원성높아 관리자 2021-10-21 29
5892 [미국] 백신접종완료자 11월 8일부터 육해공 통한 미국방문 동시 허용 관리자 2021-10-19 39
5891 [미국] 이민적체로 올해 영주권 쿼터 20만개 이상 날아갔다 관리자 2021-10-13 44
5890 [미국] 1만5천개 별도 쿼타 관리자 2021-10-05 59
5889 [미국] “불체자 구제안 포함시켜라” 관리자 2021-10-05 45
5888 [미국] 전과없고 1년이상 거주해온 서류미비자 추방안된다 관리자 2021-10-04 53
5887 [미국] 워싱턴 임시예산 처리후 국가부채한도 해결, 인프라 표결 연기 관리자 2021-09-30 46
5886 [미국] 민주, 불체자 벌금내면 미국내 영주권 허용하는 플랜 B 공식 제시 관리자 2021-09-30 45
5885 [캐나다] 캐나다, 국경 개방 후에도 입국률 고전 관리자 2021-09-29 30
5884 [미국] 한국인 전문직 전용 미국 취업비자 본격 재추진 관리자 2021-09-29 61
5883 [미국] 가주 이민자 보호 강화 나선다 관리자 2021-09-28 28
5882 [미국] 이민서류와 동시에 SSN(소설시큐리티 번호) 신청 관리자 2021-09-28 38
5881 [미국] 바이든 새 DACA 정책 시행한다 ‘신규신청도 재개 위한 절차’ 관리자 2021-09-28 42
5880 [캐나다] 캐나다 ‘부모초청 이민 신청’ 추첨 돌입 관리자 2021-09-27 43
5879 [미국] 불체자 8백만명 발 묶였다 관리자 2021-09-27 42
5878 [미국] 바이든 두가지 인프라 법안 ‘총규모, 증세폭, 이민법 등 중대분수령’ 관리자 2021-09-27 33
5877 [미국] 미국 입국, 백신 접종 필수 관리자 2021-09-23 30
5876 [미국] 이민자 800만 구제 대안 ‘245i 조항 부활, 기준일 변경’ 추진 관리자 2021-09-23 101
5875 [미국] 이민자 800만 구제안 급제동 ‘민주독자안에서 제외 판정’ 관리자 2021-09-23 62
5874 [미국] 아이티인들, 계속 미국으로 쏟아져 들어와 관리자 2021-09-23 46
5873 [미국] 영주권 신청자들 백신접종 증명해야 관리자 2021-09-16 124
5872 [미국] 10월 문호 ‘취업이민 대부분 오픈, 가족이민 거의 제자리’ 관리자 2021-09-16 45
5871 [캐나다] 캐나다 고용시장, 팬데믹 이전 수준 ‘눈앞’ 관리자 2021-09-15 76
5870 [미국] ICE, 불법체류자 채용 및 은닉 단속 강화 관리자 2021-09-15 37
5869 [미국] 미중 갈등에 중국 유학생들 비자 무더기 취소 관리자 2021-09-15 64
5868 [미국] 불체자 구제안 연방예산안 포함되나 관리자 2021-09-14 49
5867 [미국] 반이민 정책에 중단됐던 미·멕 경제대화 재개 관리자 2021-09-14 47
5866 [미국] “이민개혁안 통과시 한인경제 살아날 것” 관리자 2021-09-13 51
5865 [캐나다] 한국 격리면제서 ‘영사민원24’로 신속 발급 관리자 2021-09-08 56
1  2  3  4  5  6  7  8  9  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