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보나눔터

  • 주요 공지사항
  • 성공수속사례
  • 질문과 답변
  • 미국변호사 칼럼방
  • 현지뉴스
  • 1:1 상담신청
  • 출장상담 신청
  • 세미나 안내
  • 대양 블로그
  • 대양 언론뉴스
 
 
미국변호사 2014-05-19 1958
[칼럼#18] 대사관에서 E-2 비자 받기

대사관에서 E-2 비자 받기

 

미국에서 직접 사업을 하면서 자녀들을 공립 학교에 보낼 수 있고 배우자는 Work Permit 을 신청하여 일할 수 있으며, 비자 갱신에 제한이 없다는 장점 때문에 한국인들이 많이 선호하는 비이민비자 중 하나가 소액투자 비자 (E-2) 입니다. 특히 요즘같이 달러화가 안정세로 접어들었고, 취업비자(H-1B)와 취업 영주권 (숙련직과 비숙련직) 으로의 진행이 힘든 상황에서 E-2 비자에 관한 문의를 더욱 많이 받고 있습니다. 더욱이 요즘은 E-2 비자에 대한 정보가 많이 공유되면서 이에 관심을 갖고 계신분 들은 이미 상당한 수준의 지식을 갖고 있음을 보게 됩니다. 안타까운 것은 본인들이 E-2 비자에 대해 많이 알고 있다고 자부하면서 비자를 신청했다가 여러 가지 이유로 거절레터를 받고 당황해 하며 도움을 청하고 계시는 분들이 적지 않다는 사실 입니다.

 

그분들을 만나서 상담해 보면 한결같이 본인들의 케이스와 E-2 비자의 자격조건에 대한 깊은 이해가 부족했고 무엇보다 인터뷰준비를 등한시 했음을 알 수 있습니다. 영사가 E-2 비자 발급을 심사함에 있어서 신청인의 여러 가지 상황이 E-2 비자의 자격조건에 부합하는지를 확인하는 것은 지극히 당연 합니다. 따라서 신청인은 E-2 비자발급에 필요한 자격들과 본인 케이스에 대해 충분히 숙지하고 있어야 합니다. 인터뷰 시 영사는 제출된 서류를 근거로 심사하며 문의사항이 있을 경우 변호사에게 질문하는 것이 아니고 신청자에게 바로 하기 때문 입니다. 대부분 고객들의 경우 변호사 사무실에서 요청하는 서류들을 그저 단순히 준비해 줄 뿐이지 그 서류들을 왜 요구를 하는지는 물어보지도 않고 설명도 잘 듣지를 못하고 있습니다. 이런 상태에서 인터뷰 교육도 제대로 받지를 못했다면, 인터뷰 시 영사의 질문에 제대로 답변을 하는 것이 어불성설이라 하겠습니다. 따라서 영사가 E-2 비자 신청 시 서류 검토하는 포인트와 예상되는 인터뷰질문들을 미리 숙지한다면 상대적으로 E-2 비자 발급 가능성은 그만큼 높아 질 것입니다.

 

그렇다면 영사가 E-2 비자 심사 시 체크하는 포인트는 무엇일까요? 우선 관련 이민법 규정과 FAM 규정에 근거한 E-2 비자 자격요건을 신청자가 제대로 구비하고 있는가 하는 것입니다. 중요한 부분만 살펴보면, 투자금이 상당한가? 투자금의 출처가 확실한가? 실질적인 투자인가? 수익성이 있는가? 투자자에게 경영권과 경영능력이 있는가? 그리고 귀국의사가 있는가? 등 입니다. 이러한 핵심 포인트들 중에서 본인이 강한 항목들과 약한 항목들을 분류하고 만약 약한 항목이 있다면 변호사와 상의하여 어떻게 보완하고 다른 서류로 대체하실지를 상의하셔야 할 것입니다. 이런 일련의 검토, 분석, 준비작업을 통하여 본인 케이스에 대한 충분한 숙지를 하실 수 있을 것입니다.

 

다음으로 중요한 것이 인터뷰 입니다. 영사는 신청자가 인터뷰 하기 전에 이미 제출된 비이민비자 신청서 양식 (DS-160) E-2 사업체 현황 (DS-156E) 그리고 각종 근거서류들을 검토 합니다. 검토과정에서 궁금한 부분이나 부족한 부분 등은 별도로 메모를 한 다음 인터뷰 시 신청자에게 질문을 하게 됩니다. 따라서 제출한 서류들의 내용과 동일하게 일관성 있는 답변을 하여야 함은 물론 E-2 비자의 성격에 부합하는 답변을 하셔야 합니다. 주로 E-2 비자를 신청하게 된 동기, 수익성과 종업원을 포함한 사업체에 관한 질문, 투자자의 경영 능력 등에 대해 질문을 하게 됩니다. 이외에도 신청자들의 개별적인 사항들 (, 미국체류경력, 신분변경유무, 한국에서의 범죄경력, 미국에 거주하는 가족 유무 등) 에 대해서도 질문을 할 수 있으니, 이런 부분들이 있을 경우 사전에 준비를 철저히 하셔야 할 것입니다.

 

결론적으로 E-2 비자 거절된 분들의 공통점을 살펴보면, E-2 비자의 성격과 본인의 케이스에 대한 이해 부족, 인터뷰 중요성에 대한 인식미비, 그리고 제대로 된 법률지식을 제공받지 못했음을 알 수 있습니다. 따라서 E-2 비자 발급 가능성을 높이기 위해서는 우선 이 분야에 많은 경험이 있고 최신 트렌드를 잘 알고 있는 이민법전문 변호사를 선임하신 후, 서류준비단계부터 하나씩 상의하면서 본인의 케이스에 대한 정확한 이해를 도모하고 나아가 철저한 인터뷰 준비를 한다면 좋은 결과를 얻을 수 있다고 생각합니다.




댓글남기기  
    
 
 
36 [칼럼#36] 미국비자 거절의 세가지 유형 미국변호사 2015-11-04 4175
35 [칼럼#35] E-2 종업원 비자 미국변호사 2015-10-19 1607
34 [칼럼#34] Portability 규정 미국변호사 2015-10-19 1041
33 [칼럼#33] 미국 방문비자 똑바로 알기 미국변호사 2015-08-13 2049
32 [칼럼#32] 선천적 복수국적자의 병역의무 미국변호사 2015-06-23 1516
31 [칼럼#31] 영주권 절차 진행 중 초청자 사망 미국변호사 2015-05-26 1940
30 [칼럼#30] 비숙련공 취업이민 (EB-3EW) 미국변호사 2015-04-23 2414
29 [칼럼#29] 미국 투자이민 (EB-5) 미국변호사 2015-04-23 1495
28 [칼럼#28] E-2 비자 거절사유 (2) 수익성 부족 미국변호사 2015-04-23 1592
27 [칼럼#27] 이민비자 발급이후 Tips 미국변호사 2015-02-12 6567
26 [칼럼#26] 미국의 병역 등록 의무 미국변호사 2015-01-15 2881
25 [칼럼#25] 해외출생신고 요령 및 절차 미국변호사 2014-12-09 2535
24 [칼럼#24] E-2 비자 거절사유 (1) 사업수행능력 부족 미국변호사 2014-11-03 1787
23 [칼럼#23] 미국 시민권자 자녀의 미국여권 신청 미국변호사 2014-10-14 3547
22 [칼럼#22] 국적법과 병역법 미국변호사 2014-10-10 2325
21 [칼럼#21] 범죄기록과 미국 이민비자 미국변호사 2014-08-14 5562
20 [칼럼#20] Cross-Chargeability Rule 설명 미국변호사 2014-07-25 1625
19 [칼럼#19] 국내 거주 미국 영주권자 세금 폭탄 위험?? 미국변호사 2014-06-23 3203
>> [칼럼#18] 대사관에서 E-2 비자 받기 미국변호사 2014-05-19 1959
17 [칼럼#17] E-2 갱신 시 유의 사항 미국변호사 2014-04-28 1814
16 [칼럼#16] 영주권 스폰서의 사망 미국변호사 2014-04-02 2334
15 [칼럼#15] 이민신분에 따른 학교 진학 / 취업 여부 미국변호사 2014-02-12 2067
14 [칼럼#14] 정부 보조와 영주권, 시민권 신청 미국변호사 2014-01-14 2700
13 [칼럼#13] 영주권자의 재입국 비자 미국변호사 2014-01-14 1893
12 [칼럼#12] 가족관계를 통한 미국 영주권 신청 미국변호사 2013-11-14 3295
11 [칼럼#11] 아동신분보호법 (Child Status Protection Act) 미국변호사 2013-10-21 2186
10 [칼럼#10] 학생신분 회복 (Reinstatement) 미국변호사 2013-09-09 2356
9 [칼럼#9] 무비자 입국 시 유의사항 미국변호사 2013-08-05 3388
8 [칼럼#8] 의붓관계를 통한 영주권 취득 관리자 2013-07-08 2081
7 [칼럼#7] 특기자 비자 미국변호사 2013-06-10 3081
1  2